기관 소개

북한인권시민연합 (이하 시민연합)은 1996년 설립 이래 북한 주민들의 삶을 보호하고 그들의 인권을 옹호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시민연합은 북한인권문제에 전념하는 가장 오래된 한국의 비정부 비영리 기구로서, 국제사회에 북한인권의 참상을 알리고, 북한난민을 구출하며, 한국 정착 탈북민들의 적응 및 교육 지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민연합은 국제사회의 관심을 북한상황에 돌려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 임명과 유엔 북한인권조사위원회 및 북한인권의 책임 규명에 관한 전문가그룹 설립에 중심적 역할을 수행했다. 시민연합은 궁극적으로 조화로운 남북통일 및 민주적 민족공동체 형성을 위한 평화적 환경 구축에 이바지 함을 목적으로 한다.

상기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은 사업을 전개한다.

  • 북한의 인권상황실태를 국제기구 고발, 제소
  • 북한의 현 인권상황 자료수집 및 출간
  • 재외 탈북 난민의 생명과 인권을 지키는 사업
  • 청소년 교육 및 정착에 중점을 둔 국내거주 탈북자 지원
  • 상기 사업을 위한 각국 인권단체와 긴밀한 협조

폴란드 국가기억원—폴란드 반민족 범죄기소위원회 (폴란드어: Instytut Pamięci Narodowej – Komisja Ścigania Zbrodni przeciwko Narodowi Polskiemu; IPN)는 폴란드 의회가 1998년 12월 18일 법령에 의거 설립하였다. IPN은 과거 청산권 및 기소권을 가진 연구소이다. IPN은 1939년부터 1989년까지 폴란드에서 자행된 나치 및 공산주의 범죄를 조사한다. IPN은 폴란드 주요도시에 10개의 지부와 7개 파견단을 운영하고 있다.  

IPN 산하 기구는 다음과 같다.

  • 폴란드 반민족 범죄 기소 최고위원회 (The Chief Commission for the Prosecution of Crimes against the Polish Nation)
  • 폴란드 국가기억원 기록보존소 (The Archive of the Institute of National Remembrance)
  • 열사 및 순교자 추모 사무소 (The Office for Commemorating the Struggle and Martyrdom)
  • 수색 및 신원확인 사무소 (The Office of Search and Identification)
  • 국가 교육 사무소 (The National Education Office)
  • 역사 연구소 (The Historical Research Office)
  • 신원조회 사무소 (The Vetting Office)